'은색'에 해당되는 글 2건

  1. 2011.08.17 이제와서 朱 -Aka-를 클리어. (4)
  2. 2010.02.03 네코네코 대장정중입니다. (2)




2010년 2월달에 네코네코 대장정을 한다는 글을 올린 적이 있었죠[...]

아직도 못 끝냈습니다. 죄송합니다.

사나라라 오마케 한글패치가 나오려면 아직 꽤 걸릴 것 같습니다. 아아아

...이제 슬슬 기다리시던 분들도 지치셨을듯. 한글패치 제작자가 잉여인간이라 죄송할 따름입니다.


뭐 아무튼 朱 -Aka-는 상당히 독특한 느낌의 게임이었습니다.

일단 배경이 대부분 사막지대입니다. 네. 중동이라구요. 응?

배경 특성상 사막을 횡단하는 장면이 많은데, 그런 장면에서 이 곡이 많이 쓰이더군요.



배경과 상당히 어울리는 곡이라 생각합니다. 朱 -Aka-의 대표곡이라 해도 좋을듯. 개인적으로는 꽤 마음에 듭니다.

그 외, 2003년 게임인데 군데군데 애니메이션이 쓰인 점이라거나, 비중 없는 캐릭터들도 성실하게 SCG를 그린 점이라던가

여러모로 공들인 티가 나는 게임이기도 합니다.

또 특이한 점은, 네코네코소프트의 전 전 작품인 은색과 설정이 이어집니다.

뭐라고 해야될까. 은색과 상당히 잘 이어놨습니다. 감탄했어요.

일견 전혀 관계 없어보이는 부분에서 자연스럽게 이어지더군요.

후반의 전개와 엔딩의 퀄리티도 상당히 높게 쳐줄만 합니다.

클리어 후에 "아! 이 게임 한글패치 만들고 싶다!" 라는 기분이 간만에 들 정도였습니다. 사나라라 이래로 처음으로요.

...그렇다고 만들지는 않을 거지만요. 뭐 아무튼. 

여기까지가 이 게임의 장점입니다. 네. 상당한 수작이라고 생각해요. 


...그런데 문제는, 저 장점들을 싹 쓸어버릴 만큼 강력한 단점이 하나 있습니다.

초중반... 특히 초반이 정말... 정말 재미가 없습니다.

...

게다가 은색의 후속작 격인 작품이라 작중 대부분의 장면이 분위기가 꽤나 무겁습니다.

안 그래도 분위기가 무거운 데 초반이 재미까지 없으니 음... 초반을 버티기가 꽤나 힘듭니다.

이 게임 하다가 중간에 내팽개친 사람이 한 둘이 아닐 거에요. 아마도.

초중반 재미없는 것만 아니면 정말 좋을 텐데... 아쉬움이 많이 남네요.


뭐 어찌됐든.

그래서 종합적으로 결론을 내리자면...

"은색"이 취향에 맞는 분이라면 그리고 "은색"을 재미있게 하신 분이시라면.

한 번쯤 초반의 지겨움을 참고 朱 -Aka-를 끝까지 플레이해보시길 바랍니다.

초반의 지겨움에 대한 보상이 후반에 꼭 있을 것이라고 장담할 수 있습니다.

"은색"에 별 관심이 없거나 취향이 아니신 분이시라면 음... 뭐... 추천하기 좀 그렇네요.

그런대로 마음에 드는데 남들에게 추천하기는 뭐한 게임이라니 좀 미묘하군요.


그럼 저는 이제 朱 -Aka-도 클리어했으니 이제 라무네를 잡겠습니다.

*덧. 오마케는 네코네코소프드 답게 적절하게 정신나간 즐거운 오마케였습니다.


 이런 오마케라던가

 
이런 오마케라던가 음음[...] 
Posted by 돌만두(록맨)
네코네코 소프트 게임들 사놓고 너무 안해서

네코네코 대장정(...)을 합니다.

은색->미즈이로->아카->라무네->스칼렛 PS2판->소라이로->네코네코 팬디스크 1,2

순으로 할 겁니다.

사나라라와 스칼렛 PC판은 이미 클리어했으므로 제외.

현재 은색을 끝내고 미즈이로 플레이중입니다.

이거 끝나면 아마 사나라라 오마케 한글패치 들어갑니다.

언제 끝낼진 모르겠지만요(...)

아무튼 지금 미즈이로 하는데, 대화의 템포가 제 취향이네요. 마음에 들어요.

아직 초반이지만, 그런대로 재밌게 플레이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.

은색같은 경우는, 결말은 마음에 들었지만.. 시종일관 너무 무거워서 플레이하기 약간 거북했네요 -_-;;
Posted by 돌만두(록맨)